• 아시아투데이 로고
美 국무부, 중국 여행경보 금지서 재고로 하향

美 국무부, 중국 여행경보 금지서 재고로 하향

기사승인 2020. 09. 15. 18: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국 국무부는 14일 중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금지에서 재고로 한단계 내렸다고 밝혔다.

미 국무부는 홍콩을 포함, 중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3단계인 여행재고로 낮춘다고 발표했다.

여행경보는 일반적 사전주의, 강화된 주의, 여행재고, 여행금지 등 4단계로 나뉜다.

미 국무부는 중국이 일상 업무를 재개해 여행경보 단계를 조정한다고 설명했다.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와 관련해 “미국이 여행경보를 발령할 때는 반드시 사실관계를 충분히 존중해야 한다”며 “절대로 근거 없는 정치적 농간을 부려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미 국무부는 지난달초 전세계 국가를 대상으로 발령한 미국인의 여행금지 권고를 중국을 제외하고 해제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