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추석 연휴 앞두고 코로나19 확산세 지속…집단감염 속출

추석 연휴 앞두고 코로나19 확산세 지속…집단감염 속출

기사승인 2020. 09. 25. 15: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아침부터 분주<YONHAP NO-3481>
코로나19 선별진료소/제공=연합뉴스
추석 연휴를 앞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세가 잡히지 않으면서 방역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수도권을 중심으로 산발적인 집단감염이 이어지는 모습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5일 낮 12시 기준 서울 도봉구 노인보호시설 ‘예마루데이케어센터’와 관련해 지난 22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17명이 추가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누적 확진자는 총 18명이다.

서울 관악구 사랑나무 어린이집 관련해서는 23일 첫 환자가 나온 이후 조사 중 5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누적 확진자는 6명으로 늘었다.

경기 안양시 음악학원 관련 지난 22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후 10명이 추가로 감염되면서 누적 확진자는 11명이 됐다.

서울 강서구 발산대우주어린이집 관련 사례는 역학조사 결과 지표환자가 동대문구 성경모임을 통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됐다. 동대문구 성경모임 관련 확진자는 누적 18명이다.

서울 강남구 대우디오빌플러스와 관련해서는 3명이 추가 확진되면서 누적 확진자가 46명으로 늘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