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천행 항공기 5대 ‘불법 드론’ 피해 김포공항 회항

인천행 항공기 5대 ‘불법 드론’ 피해 김포공항 회항

기사승인 2020. 09. 26. 18: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불법 드론으로 인해 인천행 항공기 5대가 김포공항으로 회항하는 일이 발생했다.

26일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50분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던 시베리아항공 여객기(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출발)가 김포공항으로 회항했다. 해당 여객기는 승객 59명을 태운 상태였다.

또한 이날 오후 1시40분 도착 예정이던 아시아나항공 화물기(독일 프랑크푸르트 출발), 오후 2시15분 도착 예정이던 아메리칸항공 화물기(미국 로스앤젤레스 출발), 오후 2시 25분 도착 예정이던 아시아나항공 화물기(베트남 하노이 출발), 오후 3시 10분 도착 예정이던 아메리칸항공 화물기(미국 댈러스 출발)도 김포공항으로 방향을 돌렸다.

인천공항 관계자는 “불법 드론으로 보이는 미확인 비행 물체로부터 안전을 확보하고자 정상적으로 착륙하지 못했다”며 “항공기들은 상황이 개선되는 대로 인천공항으로 돌아올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