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檢, ‘재산 축소신고’ 김홍걸 의원 수사 착수

檢, ‘재산 축소신고’ 김홍걸 의원 수사 착수

기사승인 2020. 09. 28. 13: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외통위 참석한 김홍걸 의원<YONHAP NO-2112>
김홍걸 무소속 의원이 2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연합
부동산 투기 및 재산 축소신고 의혹이 제기돼 더불어민주당에서 제명된 김홍걸 무소속 의원에 대해 검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28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2부(권상대 부장검사)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김 의원에 대해 수사를 의뢰한 사건을 배당받아 기록검토에 들어갔다.

지난 4·15 총선 때 김 의원은 당의 다주택 처분 방침에 따라 강남의 아파트를 정리했다고 밝혔으나 차남에게 증여했으며, 이 과정에서 세입자 전세금을 한 번에 4억원을 올린 사실이 알려지면서 논란이 일었다.

아울러 이달 초에는 총선 전 재산공개 때 10억원이 넘는 아파트 분양권을 누락, 4주택을 3주택으로 축소 신고한 사실 등이 드러나 비판을 받기도 했다.

이에 민주당은 윤리감찰단을 통해 김 의원의 공직선거법 위반과 재산 허위신고 의혹 등을 조사하던 중 김 의원이 성실히 협조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제명한 바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