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종인, 민주당 탈당 금태섭 “만나볼 수 있어”

김종인, 민주당 탈당 금태섭 “만나볼 수 있어”

기사승인 2020. 10. 21. 10: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연석회의 향하는 김종인 비대위원장<YONHAP NO-2123>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 주호영 원내대표 등이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장-중진의원 연석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회의실로 향하고 있다. / 연합뉴스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21일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금태섭 전 의원에 대해 “탈당과 관계없이 만나기도 했던 사람”이라면서 “한번 만나볼 수는 있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비대위-중진의원 연석회의를 마치고 기자들이 금 전 의원을 영입할 가능성이 있냐는 질문에 “그분 의향이 어떤지는 확인한 적이 없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김 위원장은 비대위 체제를 끝내야 한다는 조경태 의원의 전날 주장에 대해서는 “관심 없다”면서 “나는 내 할 일만 하면 되는 사람”이라고 말했다.

무소속 의원들의 추가 복당 요구에는 “생각해본 적이 없다”며 “(모든 힘을) 일사불란하게 보선에 맞추기 위해 다른 것 생각할 겨를이 없다”고 밝혔다.

박근혜·이명박 전 대통령의 구속 수감에 사과하겠다고 여러차례 밝혔던 것과 관련해선 “과거를 명확히 청산해야 한다는 데 변함이 없다”며 “재판 중이라 (최종 결과를) 기다려보자고 했는데, 연내로 할 수도 있다고 본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