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온라인서 주목받은 박승희 가방 브랜드 ‘멜로페(melope)’

온라인서 주목받은 박승희 가방 브랜드 ‘멜로페(melope)’

기사승인 2020. 10. 24. 13: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tvN
쇼트트랙과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출신 박승희의 가방 브랜드 멜로페가 주목받고 있다.

지난 21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박승희 전 선수가 출연했다.

이날 박승희는 디자이너라는 직업과 관련해 "어릴 때부터 오랜 꿈이었기 때문에 가족은 반대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스케이트 같이 탔던 분들이나 패션 쪽 분들은 반대했다. '운동 쪽으로 가면 안정적인 길을 갈 수 있는데 왜 그런 선택을 하느냐'는 말을 많이 들었다"고 밝혔다.

현재 박승희는 선수생활 은퇴 후 가죽과 소재를 공부한 후 가방 디자이너로 활동 중이다.

박승희는 "첫 주문이 들어왔을 때 언니랑 소리를 질렀다"며 "언니랑 저랑 '이렇게 팔아도 되는 거냐'고 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초반에 약간 바짝 되다가 지금은 좀"이라며 "주위에선 잘 안 되는 건 아니라고 하시는데"라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박승희의 가방 브랜드 멜로페(melope)는 방송 이후 포털사이트 등 '실검'에도 오르며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