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체부, 체육계 혁신 위한 ‘2020 스포츠정책포럼’ 개회

문체부, 체육계 혁신 위한 ‘2020 스포츠정책포럼’ 개회

기사승인 2020. 11. 25. 09: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_스포츠정책포럼_포스터
/제공=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문체부)가 ‘2020 스포츠정책포럼’을 열고 체육계에 산적한 여러 문제를 직시해 새롭게 혁신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한다.

문체부는 한국체육학회와 함께 26일부터 28일까지 체육계 전문가를 비롯한 현장 실무자, 학계 교수들 총 60명이 ‘대한민국 스포츠 새로운 100년’이라는 주제로 토론회를 온라인 생중계한다.

토론회 첫날에는 ‘보편적 스포츠권과 체육인 복지’를 주제로 △스포츠권과 스포츠기본법 △은퇴 체육인의 진로 지원 방안 △체육인 복지 지원의 필요성과 지속 가능한 지원 방안 △체육인복지 전달 체계 등을 논의한다. 27일에는 ‘코로나19와 스포츠의 지속 가능성’을 주제로 △비대면 스포츠산업 발전 방안 △스포츠 거대자료(빅데이터)와 건강관리 연계 △스마트 체육시설 구축 △위기상황에서 스포츠를 지속하기 위한 체육행정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마지막 날에는 ‘선진적 스포츠 민관협력(거버넌스) 체계 구축’을 주제로 △대한민국 스포츠 민관협력(거버넌스)의 효과성 제고 방안 △지방체육회 민선화 평가와 발전 방안 △학교 밖 체육 현황과 정책적 관리 체계 △종목단체 운영 개선 방안 등에 대해 토론한다.

박양우 문체부 장관은 “체육 정책은 세계적 흐름에 맞추어 획기적인 체계(패러다임) 변화가 절실하다. 이번 토론회에서 논의된 내용은 체육 정책에 귀중하게 반영할 것”이라며 “체육인의 인권 보호, 학생선수의 학습권 보장 등 스포츠 혁신 정책을 추진하고, 전문체육과 생활체육, 스포츠산업이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골고루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