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 5대 공사공단 ‘서울형 인권경영’ 추진 토론회 개최

서울 5대 공사공단 ‘서울형 인권경영’ 추진 토론회 개최

기사승인 2020. 11. 25. 17: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H공사 주도, 서울교통공사·서울시설공단·서울시 농수산식품공사·서울에너지공사 등 참여
기관별 인권경영 담당부서 참여…실효적 협력방안 모색 약속
인도경영
SH공사와 서울교통공사, 서울시설공단, 서울특별시농수산식품공사, 서울에너지공사 등 서울시 5대 공사⋅공단 인권경영 담당부서 관계자들이 ‘서울형 인권경영’ 선도를 다짐했다./제공=SH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25일 서울시 5대 공사·공단이 선도적인 ‘서울형 인권경영’ 추진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에는 SH공사, 서울교통공사, 서울시설공단, 서울특별시농수산식품공사, 서울에너지공사 등 서울시 5대 공사·공단의 인권경영 담당부서가 참석하여 공공기관의 선도적 인권경영 추진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에 앞서 국가인권위원회 사회인권과에서 ‘선도적 인권경영의 과제와 전망’에 대해 발제하여 인권경영과 관련한 심도 깊은 논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였다.

서울시 5대 공사·공단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인권경영 확산과 발전을 위해 협력할 것을 약속하고, 내년에는 보다 실효적인 협력방안을 모색해나갈 예정이다.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SH공사는 기업의 인권경영이 거스를 수 없는 시대적 흐름인 것에 깊이 공감하고, 서울시 공기업으로써 시민, 입주민, 협력사와 공생하는 인권경영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