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방사청, 전술지대지유도무기·K2전차 양산

방사청, 전술지대지유도무기·K2전차 양산

기사승인 2020. 11. 25. 18: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방사청
방위사업청이 25일 방위사업추진위원회를 열어 전술지대지유도무기(KTSSM)와 K2전차 양산 계획을 의결했다.

방사청은 이날 화상으로 열린 회의에서 이들 무기의 양산 사업 계획에 대해 논의한 뒤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전술지대지유도무기 사업은 개전 초 적의 공격을 최단시간 내 무력화시키기 위해 지하의 갱도진지에 타격을 주는 유도무기를 확보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에는 2025년까지 총 사업비 3200억원이 투입된다.

또 방사청은 이날 K2전차 3차 양산계획도 의결했다. K2전차 3차 사업은 적 기갑전력 위협에 대비하고, 미래 전력구조와 전장 환경에 적합한 K2전차를 확보하는 사업이다.

K2전차 3차 사업에는 2023년까지 총 사업비 2조 8300억원이 투입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