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천공항공사 ‘2020 한국의 경영대상’ 7년연속 고객가치 부문 최우수상 수상

인천공항공사 ‘2020 한국의 경영대상’ 7년연속 고객가치 부문 최우수상 수상

기사승인 2020. 12. 02. 16: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01202100659
1일 인천국제공항공사 회의실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신가균 사회가치추진실장(사진 가운데)과 직원들이 ‘한국의 경영대상’ 고객가치(Dominant of the Value) 부문 최우수상 상패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인천공항공사
부천 장이준 기자 = 인천국제공항공사는 ‘2020 한국의 경영대상’에서 7년 연속으로 ‘고객가치(Dominant of the Value)’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주관하는 한국의 경영대상은 혁신을 바탕으로 성과를 창출해 기업경영의 바람직한 모델을 제시하는 기업들을 발굴해 시상하고 있다.

공항공사가 수상한 ‘고객가치’부문에서는 △혁신역량 △주주가치 등 6개 분야별 탁월한 성과를 낸 선도 기업을 선정하며, 공사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세계적 수준의 방역망 구축 및 공항산업 생태계 동반성장 노력 등을 인정받았다.

올해 3월 공사는 ‘코로나19 프리에어포트’를 선포하며 입국 및 출국 전 과정에 걸치는 방역망을 선제적으로 구축하는 등 국가 방역의 최전선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응해 왔다.

이를 바탕으로 지난 8월에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공항 최초로 국제공항협의회의 ‘공항방역인증(Airport Health Accreditation)’을 획득했으며, 지난 9월에는 인도네시아 제1공항공사(PT Angkasa Pura 1)와 ‘인천공항-발리공항 간 코로나19 위기대응 컨설팅 사업 계약’을 체결하며 인천공항의 세계적인 ‘K-공항방역’노하우를 발리공항에 전수했다.

또 상업시설 임대료, 항공사 정류료 등 공항 사용료 감면 및 납부 유예 등 공항산업 생태계의 코로나19 위기 극복 및 상생발전을 위해 다양한 지원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혁신을 바탕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고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는 바람직한 공기업의 롤모델을 정립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