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재인 대통령, 김현미 장관 교체…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 내정

문재인 대통령, 김현미 장관 교체…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 내정

기사승인 2020. 12. 04. 14: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진영·박능후·이정옥도 교체
행안 전해철·복지 권덕철·여가 정영애 내정
발언하는 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 /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4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교체하고 후임에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을 내정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토부를 포함한 4개 부처에 대한 개각을 단행했다고 정만호 국민소통수석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지난 2017년 문재인정부 출범부터 국토부를 이끌어온 ‘원년 멤버’ 김현미 장관은 3년 반만에 물러나게 됐다.

후임 변 내정자는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학자 출신으로, 서울주택도시공사(SH) 사장, 국가균형발전위원, LH 사장 등을 지냈다.

또 문 대통령은 행정안전부와 보건복지부, 여성가족부 장관에 대한 교체도 단행했다.

진영 행안부 장관의 후임으로는 더불어민주당 전해철 의원, 이정옥 여가부 장관 후임엔 정영애 한국여성재단 이사, 박능후 복지부 장관 후임에는 권덕철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원장이 내정됐다.

전 내정자는 3선 의원으로 ‘친문’ 핵심인 ‘3철’(전해철·이호철·양정철) 중 한 명이다. 노무현정부 시절 청와대 민정비서관과 민정수석을 지냈다.

권 내정자는 성균관대, 행시 31회 출신으로 복지부 차관을 지낸 바 있다. 정 내정자는 이화여대 출신으로 대통령 비서실 균형인사비서관과 인사수석비서관 등을 역임했다.

윤석열 검찰총장과 이른바 추·윤 갈등을 빚고 있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이번 개각 대상에서 제외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