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리스티클] “꿀잠을 위해 이건 피해라” 숙면 방해 음식 5

[리스티클] “꿀잠을 위해 이건 피해라” 숙면 방해 음식 5

기사승인 2021. 01. 17.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잠은 보약’이라는 말처럼  건강한 수면 패턴 형성은 몸 건강을 지키는 데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에 ‘꿀잠’을 위한 잠들기 전 섭취하면 숙면을 어렵게 만드는 음식들을 선별했다. 


-브로콜리
비타민과 미네랄이 풍부한 브로콜리는 식이섬유가 다량으로 함유돼 있어 소화를 느리게 만든다. 때문에 계속된 소화기관의 활동으로 숙면에 방해가 될 수 있다. 또한 떡볶이나 매운 족발 같은 자극적인 음식을 늦은 저녁 섭취하면 위장 기관을 자극해 속쓰림 증상과 숙면에 방해가 된다. 

-커피 초콜릿
카페인 함량이 높은 커피나 초콜릿의 경우 테오브로민이라는 물질이 흥분, 각성의 효과가 있어 취침 전에 먹으면 숙면을 방해한다. 특히 다크초콜릿은 밀크초콜릿보다 카페인 함유량이 높기 때문에 몇 조각만 먹어도 커피와 동일한 카페인 섭취량을 나타낸다.

-토마토 귤
토마토와 산도가 높은 감귤, 사과의 경우 위산의 분비를 활발하게 만들어 속쓰림 현상을 동반한다. 잠들기 4시간 전에는 섭취하는 것이 좋으며 다량으로 먹게되면 역류성 식도염 증상까지 나타날 수 있으니 주의한다. 

-소고기 닭고기
늦은 저녁 단백질이 높은 음식을 섭취해도 숙면에 방해가 된다. 소고기, 돼지고기, 닭고기 등 살코기도 모두 숙면에는 도움이 되지 못한다. 고기는 위장기관이 소화하는데 시간이 오래 걸리기 때문에 잠을 자는 동안에도 위장운동이 멈추지 않아 숙면을 위해서는 늦은 저녁 섭취를 피하는 것이 좋다.

-견과류
견과류는 고열량 간식으로 건강식품으로 각광받고 있지만 밤에 섭취하게 되면 지방 함유량이 높아 소화하는데 시간이 오래 걸려 숙면에는 좋지 않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