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경새재관리사무소, 옛길박물관에 소장할 유물구입 시행

문경새재관리사무소, 옛길박물관에 소장할 유물구입 시행

기사승인 2021. 01. 18. 10: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근도형지안
옛길박물관이 지난해 구입한 사근도형지안(경북도유형문화재 제532호) 모습./제공=문경시
문경 장성훈 기자 = 경북 문경시 문경새재관리사무소가 옛길박물관에 새로운 자료를 확보하고 다양한 소장품을 전시하기 위해 18일부터 유물구입 사업을 시행한다.

구입 대상은 옛길과 관련된 각종 유물, 조선시대 문경관련 고서 및 고문서, 아리랑 관련 유물, 근현대 문경관련 유물 등 문경지역의 역사와 관련된 모든 유형의 자료로서 그 출처가 분명해야 한다.

매매를 원하는 개인소장자를 비롯한 문화재 매매업자, 법인 등은 다음 달 28일까지 시청 홈페이지에 게재된 서식을 작성해 이메일로 신청하면 된다.

신청유물은 서류심사 및 유물평가심의회를 거쳐 구입대상 유물을 선정한다. 그 가운데 대상에서 제외된 유물은 소장자에게 통보한 후 반환한다.

구입한 유물은 향후 전시를 통해 일반에 공개한다. 옛길박물관은 유물구입을 통해 사근도형지안(경상북도유형문화재 제532호) 등 각종 문화재급 유물을 구입한 바 있다.

유물구입 관련 문의는 옛길박물관으로 하면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