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트롯 전국체전’ 신미래, 김윤길과 듀엣으로 1위 탈환…다크호스로 급부상

‘트롯 전국체전’ 신미래, 김윤길과 듀엣으로 1위 탈환…다크호스로 급부상

기사승인 2021. 01. 24. 11: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트롯 전국체전
‘트롯 전국체전’ 신미래가 김윤길과 ‘미래로 가는 길’로 뭉쳐 1위를 탈환했다/제공=KBS2
‘트롯 전국체전’ 신미래가 다크호스로 급부상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2 ‘트롯 전국체전’에서는 지역 대통합 듀엣 미션이 펼쳐졌다.

이날 강원 신미래는 경상 진해성에게 듀엣을 제안하지만 “너랑 나랑 목소리가 어울릴지 모르겠다”라며 거절당했다.

그 후 글로벌 김윤길과 ‘미래로 가는 길’로 뭉쳐 듀엣 무대를 선보이게 된 신미래는 “거절해준 해성 군에게 감사하다”며 김윤길과 커플 호읍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신미래는 김윤길과 함께 ‘꿈속의 사랑’을 스윙 트로트로 재해석하며 무대를 장악했고, 최초로 안무에 도전하며 실력에 숨겨놓았던 끼를 대방출했다.

유니크한 음색과 수준급 안무 실력으로 모두를 사로잡은 신미래는 경상 감독 설운도에게 “심수봉 씨 목소리와 주현미 씨 목소리가 나는 것 같다. 사람을 끌어들이는 마력을 지닌 가수이자 가요계에 필요한 인재”라는 칭찬을 받았다.

신미래의 활약으로 ‘미래로 가는 길’은 1523점으로 1위를 탈환하기도 했다.

‘트롯 전국체전’은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