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시교육청, 9급 지방공무원 414명 신규채용 실시

서울시교육청, 9급 지방공무원 414명 신규채용 실시

기사승인 2021. 03. 02. 15: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시교육청
서울시교육청 전경.
서울시교육청이 9급 지방공무원 414명을 신규채용한다.

서울시교육청은 2일 ‘2021년도 서울특별시교육청 지방공무원 9급 공개(경력)경쟁임용시험 계획’을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했다.

이번에 신규채용하는 지방공무원은 공개경쟁 364명, 경력경쟁 50명 등 총 414명이다. 이는 지난해에 비해 109명(20%) 감소한 수준이다. 분야별로는 △행정직군 335명(교육행정 290명, 전산 12명, 사서 33명) △기술직군 79명(공업 3명, 시설 5명, 보건 21명, 시설관리 50명)이다.

사회적약자의 공직 진출 기회를 확대·보장하기 위해 장애인을 총 선발 예정 인원의 7% 이상(31명), 한부모가족 보호대상자를 포함한 저소득층을 2% 이상(10명) 각각 구분해 모집한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학교시설관리 업무부담 완화 및 학교현장 지원강화를 위한 시설관리직렬을 선발한다. 또한 국가유공자 등의 헌신과 예우에 보답하고 사회진출의 기회 확대를 위해 시설관리직렬 선발인원 중 일부를 국가유공자(보훈청 추천) 대상 특별채용할 예정이다.

이번 공고문에 포함되지 않은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졸업(예정)자 대상 기술직군 선발인원은 서울특별시교육청 지방공무원 인사규칙 개정으로 인해 8일 공고할 예정이다.

올해 공개경쟁임용직렬의 주요 과목은 인사혁신처에서 출제하며, 그 외 인사혁신처에서 출제하지 않는 과목은 17개 시·도교육청 공동출제본부에서 출제를 담당하게 된다.

필기시험 원서는 4월 19일부터 23일까지 닷새간 인터넷으로 접수할 예정이며 필기시험은 6월 5일 전국적으로 동시에 치러질 예정이다. 이후 필기시험 합격자에 한해 8월 14일에 인성검사를, 9월 10일에 면접시험을 실시하며 10월 1일에 최종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시험 전후 시험장 소독, 방역담당관 지정, 응시자 전원 발열체크, 시험응시자 간 이격거리 확보 등 철저한 시험장 방역으로 안전한 시험장 환경을 조성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