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포시 ‘14개 직행좌석버스 노선’ 준공영제로 전환

김포시 ‘14개 직행좌석버스 노선’ 준공영제로 전환

기사승인 2021. 03. 02. 17: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포 박은영 기자 = 경기 김포시는 14개 직행좌석 버스노선의 준공영제 전환을 이달께 완료한다고 2일 밝혔다.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에서 공공버스 준공영제로 입찰 예정인 3000번(강화~김포~신촌)까지 반영하면 공공버스 준공영제 노선은 M6427번과 함께 16개로 늘어난다.

시는 1일 준공영제로 전환된 9008번과 함께 나머지 G6000번(3월 중순, 8대)과 1004번(4월 초, 8대) 버스도 개통 즉시 운행 가능한 버스를 최대한 배치한다.

다만 사회적 거리두기의 완화여부 등에 따른 공공버스 준공영제 이용수요를 모니터링해 일부 노선은 시민 불편을 최소화 하는 범위에서 감차, 감회 운행한다.

한편 G6000번 버스노선은 이달 초 공공버스 준공영제로 전환될 예정이었으나, 운전기사 모집 등의 어려움으로 연기됐다.

시 관계자는 “이번 공공버스 준공영제 노선이 대부분 마무리 되면 그동안 느끼셨던 버스이용의 불편이 조금이라도 해소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대중교통의 이용 편의성을 높이는 다양한 방안을 강구 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