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카카오, 동료 평가에 표현 방식 등 일부 개선한다

카카오, 동료 평가에 표현 방식 등 일부 개선한다

기사승인 2021. 03. 02. 23: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카카오 사옥 이미지 (2)
= 카카오가 최근 일부 직원이 불만을 제기한 인사 평가 제도를 개선하기로 했다.

카카오는 2일 오전 여민수·조수용 공동대표 및 인사 조직 담당자 등이 참여하는 화상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직원 선착순 100명이 화상회의 방식으로 참석하고 카카오TV로 생중계했다. 문제가 됐던 동료·상향 평가는 장점은 인정하되 표현 방식을 심리적 안정감과 긍정적 인식을 주는 쪽으로 개선하기로 했다. 이에 직원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기 위한 논의 테이블을 운영하고 별도 설문 조사도 할 계획이다.

카카오는 “평가 제도·보상·조직문화·직장 내 괴롭힘 등 여러 가지 어젠다에 대해 자유롭고 솔직한 의견을 청취하는 자리였다”며 “평가 방식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직장 내 괴롭힘에 단호히 대처하겠다는 입장을 공유했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