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대차 넥쏘, 국내판매 36% 증가…‘생산량 2배 이상 늘린다’

현대차 넥쏘, 국내판매 36% 증가…‘생산량 2배 이상 늘린다’

기사승인 2021. 03. 07. 11: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넥쏘 4
현대차 넥쏘/제공=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 수소전기차 넥쏘가 전년 대비 30% 이상 증가한 판매량을 보이며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현대차는 올해 넥쏘 생산량을 2배 이상으로 늘릴 계획이다.

7일 현대차 실적자료 등에 따르면, 넥쏘는 지난 1~2월 국내에서 지난해 동기 대비 35.5% 증가한 710대를 판매한 것으로 집계됐다. 출시후 국내 누적 판매량은 지난달까지 총 1만1417대를, 글로벌 판매는 지난 1월까지 총1만2953대를 기록했다.

넥쏘는 출시 첫 해인 2018년 국내 판매가 727대에 그쳤지만 이듬해 4194대를 기록하며 6배 가까이 성장했다. 지난해에는 5786대를 판매하며 전년 대비 38% 증가했다. 특히 전 세계 수소전기차 모델 중에서도 판매 1위를 달리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H2리서치에 따르면 넥쏘의 지난해 글로벌 판매량은 6781대로 도요타 미라이(1960대), 혼다 클래리티(263대) 등을 압도했다.

지난 1월 가격 인하에도 안전 및 편의성을 강화한 부분변경 모델 출시로 현대차는 넥쏘의 판매 증가세가 유지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에 따라 현대차는 넥쏘의 생산량을 지난해 6459대에서 올해 두 배 이상인 1만7000여 대로 확대하기로 했다.

현대차는 지난해에도 넥쏘 생산량을 상반기 월 400대 가량에서 하반기 월 800대로 증산한 바 있다. 올해는 월 1000대 이상 생산될 것이란 예상도 나온다.

한편 현대차는 지난달 공개한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의 증산 가능성도 내부적으로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아이오닉 5는 사전계약 첫날에만 2만3760대 계약되며 신기록을 세웠고, 일주일만에 약 3만5000대가 계약되며 연간 국내 목표판매량을 이미 초과 달성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