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T&G연구원-중기업융합 대전·세종·충남연합회, 기술교류 MOU

KT&G연구원-중기업융합 대전·세종·충남연합회, 기술교류 MOU

기사승인 2021. 04. 12. 15: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담배
오치범 KT&G연구원장(왼쪽)과 박종현 중소기업융합 대전세종충남연합회장이 12일 상생협력 업무조인식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KT&G연구원
대전 이상선 기자= KT&G연구원은 12일 연구원에서 대전·세종·충남지역의 중소기업과의 협업 비즈니스와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해 중소기업융합 대전·세종·충남연합회와 기술교류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체결한 업무조인식은 연합회가 담배제조 기술에 특화된 독자기술을 보유한 회원사를 KT&G에 추천하고 기술협력 네트워크를 지원하며 향후 연구 프로젝트 수행에 있어 공동연구 등의 정기적 기술교류를 위해 맺어졌다.

(사)중소기업융합 대전·세종·충남연합회는 지역 기업들로 구성된 회원사 간 협업과 융합을 통한 상생을 목적으로 1993년 설립돼 현재 436개의 중소·중견기업 회원사를 두고 있다.

회원사들은 전기·전자 부품과 소재 가공, 특수 재료품 등 분야에서 특허기술을 다수 보유하고 있으며 특히 일반 담배와 전자담배 스틱의 기능성 필터와 흡착제, 그리고 전자담배 디바이스 히터와 센서, 단열 내열성 소재, 등의 독자기술개발 시 적용할 예정이다.

오치범 KT&G연구원장은 “이번 기술교류 MOU 체결은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협력을 통해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모범사례다”며 “앞으로 연구개발과 시장개척 지원 등의 분야에서 협력체제가 구축돼 국가경쟁력 향상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