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부, 일본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대책 논의…긴급차관회의 소집

정부, 일본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대책 논의…긴급차관회의 소집

기사승인 2021. 04. 13. 10: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후쿠시마 제1원전에 쌓여있는 오염수 탱크
일본 후쿠시마 제1원전 부지 안에 보관돼있는 오염수 탱크. / 연합뉴스
정부는 13일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를 바다에 배출하기로 한 것과 관련해 긴급 관계차관회의를 소집했다.

정부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정부서울청사에서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긴급 관계차관회의를 소집해 일본의 오염수 배출 결정에 대한 정부 입장과 대책이 논의한다. 구 실장은 회의 직후 브리핑을 통해 정부 대책을 설명할 예정이다. 회의에는 외교부, 해양수산부, 원자력안전위원회 등 관계부처 차관들이 참석한다.

일본 정부는 후쿠시마 제1원전 사고로 발생한 오염수를 해양에 방출한다는 계획을 담은 ‘처리수 처분에 관한 기본 방침’을 이날 관계 각료 회의에서 결정했다고 일본 언론들이 보도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