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실외정원 공모사업’ 선정... 부귀 편백숲 주차장 일원

기사승인 2021. 09. 17. 12: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산림욕장
진안 부귀 산림욕장 /제공 = 진안군
진안 박윤근 기자 = 전북 진안군이 그린뉴딜 정책의 일환으로 시행되는 2022년 생활밀착형 실외정원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생활밀착형 숲은 한국판 뉴딜 정부 핵심사업으로 생활정원과 주제정원 등을 조성해 소읍지역 주민들의 정주여건 개선과 정원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대상지로 선정된 곳은 부귀 편백숲 산림욕장 입구 주차장 일원이며 5억원(국비 2.5억, 군비 2.5억)의 사업비가 투입돼 이 곳을 찾는 사람들을 위한 휴게시설 등을 설치해 실외정원을 조성할 계획이다.

군은 편백숲 산림욕장을 찾는 방문객들과 주민들에게 아름답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고 미세먼지 저감에 따른 공기질 개선 등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또 녹색 휴식공간을 제공해 정원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지역소멸 위험지역의 지역활력도 상승효과를 함께 거둘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군민들의 생활환경 개선 및 미세먼지 저감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군민들이 누구나 쉽고 가깝게 접근할 수 있는 정원인프라 구축에 앞장서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