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타니 日 대표팀 합류?...가까운 구리야마 감독, 사령탑 선임

오타니 日 대표팀 합류?...가까운 구리야마 감독, 사령탑 선임

기사승인 2021. 12. 01. 09: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구리야마 히데키
구리야마 히데키 일본 야구 대표팀 신임 감독/닛폰햄 구단 홈페이지 캡처
구리야마 히데키(60) 전 닛폰햄 파이터스 감독이 일본 야구 대표팀 새 사령탑으로 선임되면서, 그와 가까운 것으로 알려진 ‘야구 천재’ 오타니 쇼헤이(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의 대표팀 합류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현지 매체 교도통신은 지난달 30일 이같은 소식을 전하면서 “니폰햄을 지휘할 때 오타니에게 많은 영향을 미쳤던 구리야마 감독이 지휘봉을 잡았으므로 오타니가 대표팀에 합류할 가능성이 생겼다”고 내다봤다.

구라야마 감독은 지난 2012년부터 올 시즌까지 닛폰햄을 지휘했다. 2016년에는 오타니를 앞세워 일본 시리즈에서 우승했다. 2023년 3월에 열리는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우승을 첫 번째 목표로 일본 대표팀을 이끌 전망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