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일로읍민의 날’ 제정 선포식 비대면 개최

기사승인 2021. 12. 02. 16: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일로읍
무안군 일로읍이 1일 읍민의 날 제정이후 이를 기념하는 선포식을 비대면으로 진행했다./제공=무안군 일로읍
무안 이명남 기자 = 전남 무안군 일로읍은 지난 1일 일로읍민의 날 제정을 기념하는 선포식 행사를 일로읍 번영회 주관으로 비대면 개최했다고 밝혔다.

일로읍은 지난달 16일 기관사회단체협의회 정례회의를 열고 읍 승격 41주년을 맞이해 1일을 일로읍민의 날로 제정했다.

이번 읍민의 날 선포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안군에서 새롭게 도입한 스마트 마을방송 시스템을 활용해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일로읍 전 주민을 대상으로 마을방송을 통해 기념사와 읍민헌장을 선포했으며 일로읍장, 번영회장 등 최소한의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일로읍 화합나무’에 점등하며 행사를 마무리했다.

김찬일 일로읍 번영회장은 기념사에서 “12월 1일 일로읍민의 날은 주민 화합과 지역발전을 위해 총체적 동력을 이끌어내는 중요한 기념일이다”며 “시골의 매력과 자연을 즐기면서도 도시생활을 단절하지 않는 오도이촌을 꿈꾸는 러스틱라이프 시대에 적합한 지역인 일로읍의 무궁한 발전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일로읍민의 날은 매년 12월 1일 기념행사로 추진되며 무안군 주관 ‘읍민의 날’ 행사는 일로읍민 한마음대회로 운영될 계획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