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주택 매매 거래량 큰 폭 감소…전월세 거래량 증가세

주택 매매 거래량 큰 폭 감소…전월세 거래량 증가세

기사승인 2021. 12. 03. 10: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전세가 비율 사상최고치5
/송의주 기자 songuijoo@
주택 매매 거래량이 큰 폭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10월 전국 주택 매매거래량은 총 7만5290건이었다. 이는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18.8%, 9월과 비교하면 7.8% 감소한 수치다.

매매거래량은 올해 3월 10만2000여건에서 4월 9만3000여건으로 10만건 미만을 기록했다. 이후 6∼9월까지 이 보다 더 낮은 8만여건을 지속하다가 10월 7만5000여건으로 떨어졌다.

특히 수도권은 3만1982건으로 9월에 비해 14.1%, 전년 동월 대비 23.6%로 전국 평균 수치보다 감소 폭이 더 컸다.

수도권 중 서울의 경우 8147건으로 9월 대비 15.0%, 전년 동월 대비 23.4%로 수도권 전체 지역의 평균 수치와 비슷했다.

전월세 거래량은 총 18만9965건으로 9월에 비해 5.8%,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9.9% 증가했다.

전세 거래량은 9월에 비해 8.1%, 지난해 동월 대비 1.4% 증가한 수치를 보였다. 월세 거래량은 9월 대비 3.0%, 전년 동월 대비 22.6% 늘었다.

10월까지의 월세 거래량 비중은 43.1%로 지난해 같은 기간 40.3%에 비해 2.8%포인트 상승했다.

한편, 전국 미분양 주택은 9월에 비해 1.7% 증가한 1만4075가구였으며 준공 후 미분양의 경우 7740가구로 9월 대비 2.8% 감소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