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준석, 울산에서 김기현 만났다…윤석열도 울산행

이준석, 울산에서 김기현 만났다…윤석열도 울산행

기사승인 2021. 12. 03. 16: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기현 중재로 극적 3자 회동 가능성
울산서 만난 이준석 대표와 김기현 원내대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와 김기현 원내대표가 3일 오후 울산시당에서 만나 대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3일 오후 이준석 대표를 만나기 위해 울산으로 출발했다.

윤 후보는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를 나서면서 “(이 대표 만남을 위해) 움직여 봐야지”라며 “만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위원회는 곧바로 별도의 입장을 내고 “윤 후보는 2시40분경 후보실을 출발했다”며 “윤 후보는 ‘이 대표를 뵙고 여러 의견을 경청하겠다’고 거듭 말했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현재 울산시당에서 김기현 원내대표, 김도읍 정책위의장을 만나는 중이다. 김 원내대표의 중재로 윤 후보와 이 대표의 극적 회동이 이뤄질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