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전국 통합건강증진사업 종합부문 최우수 기관상 수상

기사승인 2021. 12. 05. 12: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역건강증진 확산과 시민 건강 증진에 기여
금연의 날 구강보건의 날 랜선 축제
안동시에서 금연의 날 구강보건의 날 랜선 축제를 갖고 있다./제공=안동시
안동 김정섭 기자 = 경북 안동시가 코로나19 장기화에도 불구하고 지역건강증진 확산과 시민 건강 증진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아 전국 통합건강증진사업 종합부문 최우수 기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5일 밝혔다.

시는 건강증진사업 분야 사업추진의 타당성, 운영의 노력성, 충실성과 확산 가능성, 사업의 효과성 등 5개 분야에 대한 평가 분야 전반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시에서는 지난해부터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면서 보건소 업무가 감염병 대응에 집중되어 보건소 건강증진사업이 중단되거나 축소되는 상황이었으나 카카오 채녈, ZOOM 등 온라인 방식의 통합건강증진 비대면사업을 적극 추진했다.

또 스마트 기기 사용이 미숙한 노령층과 취약계층을 위해 찾아가는 시니어 건강교실, 경로당 건강꾸러미 사업 등 1대1 방문서비스도 운영해왔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협조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시대변화에 대응해 다양하고 특색있는 방법으로 100세 시대를 위한 평생건강 기틀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