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춘진 aT사장, 전북 농수산식품업 육성·수출 확대 박차

김춘진 aT사장, 전북 농수산식품업 육성·수출 확대 박차

기사승인 2022. 01. 26. 15: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T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지난 25일 김춘진 사장이 전북 전주시 덕진 소재 국산 밀 가공업체 전주우리밀영농조합법인을 찾아 우리밀 식재료 공급 현황을 청취한 뒤 관계자들과 국산 밀 산업 육성 방안을 협의하고 참석자들을 격려했다고 26일 밝혔다.

김 사장은 “국내 곡물자급률은 20% 수준으로 4대 곡물인 쌀, 콩, 밀, 옥수수 중에서 특히 밀의 식량자급률이 0.8%로 매우 낮다”면서 “국산 밀 생산단지 육성, 품질 고급화, 신제품 개발 지원으로 소비를 촉진해 지속가능한 국산 밀 산업 기반을 구축하겠다”고 강조했다.

김 사장은 김제시 용지면에 위치한 유기농 곤드레나물밥, 냉동볶음밥 등 즉석조리식품 전문생산 업체 농업회사법인(주)한우물을 방문해 제품 생산시설을 살펴보고 즉석조리식품의 소비 시장에 대해 설명 듣고 관계자와 수출 확대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김 사장은 “양질의 안정적인 원료확보를 위해 계약재배를 확대하고 연구개발(R&D) 투자로 신제품을 개발하여 지속적으로 성장동력을 확보하는게 중요하다”면서 “앞으로 다각적인 수출 지원으로 농수산식품 수출 확대에도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어 김제시 만경읍 소재 최첨단 유리온실 토마토 스마트팜인 하랑영농조합법인을 찾아 첨단 재배시설을 둘러보고, 품종개발과 수출 및 국내 판로 확대 방안에 대해 심도있게 의견을 나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