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산단 청년 근로자에 교통비 바우처 지원

기사승인 2022. 01. 26. 16: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월 5만 원 고용보험 가입 만15~34세 청년
서산시, 산업단지 청년 근로자 교통비 지원
산업단지 내 중소기업 청년 근로자 교통비 지원 홍보물 /제공=서산시
서산 이후철 기자 = 충남 서산시가 ‘산업단지 중소기업 청년 교통비’를 지원한다.

26일 서산시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산업단지 내 중소기업에 근무하는 청년 근로자에게 매월 5만원의 교통비 바우처를 지원한다.

대상 지역은 서산오토밸리, 서산테크노밸리, 서산인더스밸리, 서산대죽일반산단, 서산고북·수석·명천 농공단지 등이다.

지원 자격은 산업단지 중소기업에 근무하며 고용보험에 가입된 15세부터 34세 이하 청년이다. 외국인은 제외된다.

신청은 연중 청년동행카드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대상자로 확정되면 선택한 카드사에서 부여받은 바우처 번호로 ‘청년동행카드’를 발급받아 사용하면 된다. 카드는 버스·택시비, 차량 주유, 전기차 충전 등에 활용할 수 있다.

시는 국·도비를 포함해 총 1억7000만원을 투입하며 예산 소진에 따라 사업은 조기 마감될 수 있다.

맹정호 시장은 “청년 교통비 지원 사업이 산업단지 내 중소기업의 청년 유입 촉진과 고용환경 개선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