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광주 붕괴 아이파크 신축아파트 수습·구조 활동 재개

광주 붕괴 아이파크 신축아파트 수습·구조 활동 재개

기사승인 2022. 01. 30. 08: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30일 오전 7시 전문가 자문회의 결정 따라 수습·구조 재개 결정
전날 24층 천장 슬래브 균열 확대 따라 작업 중단…지지대 긴급 보강
공사 중 붕괴 사고가 난 광주광역시 서구 화정동 아이파크아파트 신축 공사 현장을 수습 중인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가 한때 중단했던 수습·구조 활동을 재개했다.

30일 고용노동부는 이날 오전 7시께 24층 천장 콘크리트 슬래브에 지지대를 추가 설치한 후 수습·구조 작업을 다시 시작했다고 밝혔다.

고용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30분께 전문기관인 국토안전관리원이 사고 현장에서 구조물 안전 점검을 하던 중 24층 천장 콘크리트 슬래브의 균열이 커진 것을 확인했다. 이에 따라 관계기관들은 협의를 해 중장비 사용 등 수습·구조 작업을 일시 중단했다.

이어 중수본은 균열이 확인된 해당 부분을 우선 지지대로 긴급 보강토록 하고, 같은 날 오후 11시30분 전문가 자문회의를 열어 수습·구조 재개를 결정했다.

중수본은 또 24층 상부층 뿐만 아니라 하부층에 대해서 지지대를 보강해 안전성을 보완하기로 했다.

중수본 관계자는 “현장의 구조물 안전을 지속적으로 확인하고 필요할 경우 즉시 보강 조치하는 등 안전하고 신속한 사고 수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