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美 바이든, 대만 방어 위해 군사 개입할지에 “예스, 우리의 약속”

美 바이든, 대만 방어 위해 군사 개입할지에 “예스, 우리의 약속”

기사승인 2022. 05. 23. 16: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일 정상회담 후 기자회견 하는 바이든 美 대통령
일본을 방문 중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3일 도쿄에서 열린 미·일 정상회담이 끝난 뒤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 AFP=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3일 ‘대만을 방어하기 위해 군사개입을 할 것이냐’는 질문에 “예(예스)”라며 “그것이 우리의 약속”이라고 밝혔다.

일본을 방문한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도쿄에서 열린 미·일 정상회담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해당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우리는 중국과 ‘하나의 중국 원칙’에 합의했다”면서도 “그렇지만 대만이 무력으로 점령될 수 있다는 생각은 적절하지 않다”고 강조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중국이 대만 주변으로 군용기를 보내 무력 시위를 하는 데 대해 “경솔하게 위험한 짓을 한다”며 “미국은 중국이 대만에 무력을 사용할 수 없도록 일본 등 다른 나라와 함께 할 것”이라고 밝혔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미국이 직접적 군사 개입을 하지 않은 점이 향후 중국이 대만에 대한 군사 행동을 결정하는 데 있어 판단 기준이 될 수 있다는 분석이 일각에서 나오는 가운데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대만 문제에는 접근법이 다를 것임을 명확히 경고한 것이란 해석이 나온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