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영 “손실보전금 빨리 지급되게 최선 다할 것”

이영 “손실보전금 빨리 지급되게 최선 다할 것”

기사승인 2022. 05. 26. 12: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영 중기부 장관, 손실보전금 준비 상황 점검
1
이영 중기부 장관./제공=중기부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26일 대전에 이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손실보전금 준비상황 점검회의’를 주재했다.

새 정부 1호 국정과제인 ‘소상공인의 완전한 회복과 새로운 도약’을 위한 손실보전금은 2차 추가경정예산 정부안에 23조원이 편성됐으며 현재 국회에서 심의중에 있다.

이 장관은 이날 회의에서 이번 손실보전금의 규모와 지급대상이 역대 최대인 만큼 지원기준 마련·대상 선정·시스템 운영 등 계획수립과 집행의 전 과정에서 철저한 사전 준비를 강조했다.

특히 “지급 초기에 신청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시스템 준비상황을 집중 점검하고 혹시 있을지도 모를 보안사고에도 만반의 대응태세를 갖춰야 한다”며 “생업으로 바빠 신청을 못하는 분들이 없도록 신청기간을 최대한 보장하고 온라인 뿐 아니라 현장에서도 손실보전금 상담과 신청안내가 가능하도록 각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지역센터와 콜센터에서 차질없이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장관은 “손실보전금의 신속하고 차질없는 지급을 위해 중기부와 소진공 직원들이 밤낮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국회 통과 후 최대한 빨리 지급될 수 있도록 남은 기간도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