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윤대통령, 장마철 대비 지시…“인명피해 발생하지 않도록 만전”

윤대통령, 장마철 대비 지시…“인명피해 발생하지 않도록 만전”

기사승인 2022. 06. 23. 10: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출근하는 윤석열 대통령
윤석열 대통령이 23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연합
윤석열 대통령은 23일 관계 부처에 철저한 장마철 대비를 지시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국민께 재난상황에서의 행동요령을 적극적으로 알려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라”고 지시했다고 강인선 대변인이 서면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윤 대통령은 “올해는 초여름까지 가뭄이 계속 이어졌고, 대형 산불이 많이 발생해 전국의 토양이 장마철 산사태에 매우 취약한 상태”라며 “행정안전부와 유관 부처 및 기관에서는 집중 호우로 인한 피해가 우려되는 산사태 취약 지역과 하천 및 해안가 저지대, 야영장, 캠핑장 등에 대해 사전 점검하라”고 주문했다.

아울러 “도로 배수로와 소하천 퇴적물을 정비하는 등 취약지역 및 시설에 대해 신속하게 안전 조치하라”며 “집중 호우 시 산사태 취약 지역 등 위험지역 주민을 긴급 대피하도록 하라”고 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