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우리은행, 씨티은행 신용대출 갈아타기 전용 상품 출시

우리은행, 씨티은행 신용대출 갈아타기 전용 상품 출시

기사승인 2022. 06. 26.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중도상환해약금·인지세 면제
1
우리은행이 ‘우리 씨티 대환 신용대출’을 내달 1일 출시한다./제공=우리은행
우리은행이 씨티은행 신용대출을 이용하고 있는 고객의 원활한 대출 갈아타기(대환)를 위해 특화 상품인 ‘우리 씨티 대환 신용대출’을 내달 1일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우리 씨티 대환 신용대출은 씨티은행에서 사용하고 있는 신용대출을 대환하기 위한 전용 신상품이다. 최대 1.5%포인트 우대금리를 제공해 최저 연 3% 초반 수준으로 대출 이용이 가능하다. 특히 우리은행 대출을 미보유한 고객이 대환을 신청할 경우 1%포인트가 우대된다.

대출한도는 씨티은행 대출을 갈아타기에 무리가 없도록 대환금액 범위 내에서 연소득의 최대 230%까지 부여하며 최대 3억원까지 가능하다.

아울러 우리은행은 고객편의를 위해 올해 말까지 대출을 받은 고객에게 중도상환해약금과 인지세를 100% 면제한다. 우리WON뱅킹에서 비대면으로 서류제출 없이 사전한도를 조회하고 대출을 신청할 수 있으며 우리은행 전 영업점에서도 직접 신청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씨티은행을 이용하신 고객이 불편함 없이 주거래은행을 우리은행으로 변경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준비 중”이라며 “경쟁력 있는 신용대출 상품과 고객 서비스로 보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