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총리 “월드컵 야외응원 철저점검”…호우·한파 대비 점검 지시

한총리 “월드컵 야외응원 철저점검”…호우·한파 대비 점검 지시

기사승인 2022. 11. 28. 09: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규제개혁위원회 주재하는 한덕수 총리
한덕수 국무총리가 지난 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524회 규제개혁위원회를 주재하고 있다./연합
한덕수 국무총리는 28일 이번 주 많은 비와 강추위가 예보됨에 따라 철저한 사전 대비를 지시했다.

한 총리는 이날 오후 10시 가나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2차전 야외 응원을 주관하는 단체에 "우천·한파에 철저히 사전 대비해달라"고 당부했다고 국무조정실이 보도자료를 통해 전했다.

아울러 한 총리는 "지자체장·경찰청장·소방청장 등은 우천에 대비한 인파관리대책 등을 미리 점검하라"고 지시했다.

한 총리는 행정안전부 장관과 지자체장에게 "낙엽 등 이물질이 배수로를 막지 않도록 정비하고, 저지대 주택 및 지하 주차장 등 위험 지역을 사전에 점검해 침수 등 피해에 철저히 대비하라"고 당부했다.

행안부·보건복지부·국토교통부 장관에게는 "한파에 대비해 한파 쉼터 및 방풍 시설 등 관련 시설을 정비하고, 수도권·계량기 동파에 대비하라"고 지시했다.

또 노숙인·독거노인·쪽방촌 주민 등 취약계층의 거주 상황 등을 점검하고, 도로·교량·터널 등 상습 결빙 지역을 사전에 점검하라고 강조했다.

한 총리는 재난문자 및 재난방송 등을 통해 기상 상황 및 대처 방안 등을 적시에 반복적으로 안내해 사전에 대비할 것도 지시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