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北 “궤도에 정확히 진입”…김정은 위성 발사 기념 광폭행보

北 “궤도에 정확히 진입”…김정은 위성 발사 기념 광폭행보

기사승인 2023. 11. 22. 09: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북한
북한은 22일 전날 밤 발사한 군사정찰위성 1호기 '만리경-1호'의 발사가 성공적으로 이뤄졌다고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국가항공우주기술총국은 2023년 11월 21일 22시 42분 28초에 평안북도 철산군 서해위성발사장에서 정찰위성 '만리경-1호'를 신형위성운반로켓 '천리마-1형'에 탑재해 성공적으로 발사했다"고 보도했다. 관계자들과 자리를 함께 한 김정은./연합뉴스
북한
북한은 22일 전날 밤 발사한 군사정찰위성 1호기 '만리경-1호'의 발사가 성공적으로 이뤄졌다고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국가항공우주기술총국은 2023년 11월 21일 22시 42분 28초에 평안북도 철산군 서해위성발사장에서 정찰위성 '만리경-1호'를 신형위성운반로켓 '천리마-1형'에 탑재해 성공적으로 발사했다"고 보도했다./연합뉴스
북한이 전날(21일) 밤 발사한 군사정찰위성 1호기 '만리경 -1호의 발사가 정상궤도에 진입했다고 주장했다. 지난 5월과 8월 두 차례 실패 이후 3번째 만이다. 한달 넘게 잠잠했던 김정은 국무위원장도 위성 발사를 참관하며 모습을 드러냈다.

조선중앙통신은 22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가항공우주기술총국은 주체112(2023)년 11월 21일 22시 42분 28초에 평안북도 철산군 서해위성발사장에서 정찰위성 '만리경-1'호를 신형 위성운반로켓 '천리마-1'형에 탑재해 성공적으로 발사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신형 위성운반로켓 천리마-1형은 예정된 비행궤도를 따라 정상비행해 발사 후 705s(초)만인 22시 54분 13초에 정찰위성 만리경-1호를 궤도에 정확히 진입시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정찰위성 발사는 자위권 강화에 관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합법적 권리"라며 "적들의 위험천만한 군사적 준동으로 나라와 주변지역에 조성된 안전환경에 부합되게 공화국 무력의 전쟁준비태세를 확고히 제고하는데 커다란 기여를 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군사정찰위성 성공에 환호하는 사진도 함께 공개됐다. 통신은 "김정은 동지께서 현지에서 정찰위성 발사를 참관"했다며 "공화국의 전쟁 억제력을 제고함에 크게 이바지했으며 조선노동당 제8차대회 결정을 가장 정확하고 훌륭히 관철한 전체 국가항공우주기술총국과 연관 기관의 간부들과 과학자, 기술자들을 열렬히 축하해줬다"고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지난달 19일 북한을 방문한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 접견 이후 한달 넘게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는데, 올해 들어 가장 긴 잠행기간이었다. 북한은 다음달 연말결산을 앞두고 군사정찰위성을 내세우며 성과를 과시할 전망이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