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하마스, 이스라엘 인질 8명 추가 석방…“휴전 연장 용의있어”

하마스, 이스라엘 인질 8명 추가 석방…“휴전 연장 용의있어”

기사승인 2023. 12. 01. 10: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 팔레스타인 수감자 30명 석방
PALESTINIAN-ISRAEL-CONFLICT-PRI
30일(현지시간) 서안지구 라말라에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의 인질 석방 협상으로 풀려난 팔레스타인 수감자가 가족과 포옹하고 있다./AFP 연합뉴스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의 일시 휴전이 7일 차로 접어든 가운데 하마스가 가자지구에 역류된 이스라엘 인질 8명을 추가 석방했다.

AFP통신에 따르면 30일(현지시간) 하마스는 여성과 청소년 등 이스라엘 인질 8명을 석방했다. 이에 따라 이스라엘도 팔레스타인인 수감자 30명을 석방했다.

이스라엘은 이날 풀려난 인질 중 2명은 프랑스 이중 국적자 21세 여성과 40세 여성이라고 밝혔다. 또 멕시코 이중 국적자 1명과 아랍 유목민 베두인족 남매 2명도 석방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일시 휴전이 시작된 이래 이날까지 하마스가 석방한 인질은 모두 105명으로 늘어났다. 이스라엘이 풀어준 팔레스타인인 수감자는 240명이다.

한편 AFP통신은 하마스와 가까운 한 소식통을 인용해 하마스가 일시 휴전을 추가로 연장할 용의가 있다고 보도했다.

이 소식통은 "중재국들이 현재 일시 휴전을 추가로 하루 연장하기 위한 강력하고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그 다음에는 추가로 며칠 더 연장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스라엘과 하마스는 지난 24일 나흘간의 일시 휴전 돌입에 합의했다. 이후 카타르, 이집트, 미국 등의 중재 속에 휴전은 2차례 연장돼 현지시간으로 1일 오전 7시까지 연장된 상태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