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천시, 매월 2회 정례브리핑…소통행정 새 지평 연다
2019. 12. 09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4℃

도쿄 7℃

베이징 -1.7℃

자카르타 29.6℃

이천시, 매월 2회 정례브리핑…소통행정 새 지평 연다

남명우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1. 10: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천시 정례 브리핑
경기 이천시 미래전략·기획예산·감사법무·홍보관광 담당관들이 지난 19일 시청 4층 브리핑룸에서 각 부서 사업내용에 대한 브리핑을 진행하고 있다. /제공=이천시
이천 남명우 기자 = 경기 이천시가 시민과의 소통행정을 위해 주요 시정 내용을 설명하는 정례브리핑을 매월 2회 개최키로 했다.

시는 시정을 시민과 공유하며 시민이 원하는 정책을 펼치기 위해 매월 둘째와 넷째 주 화요일 오전 10시 정례브리핑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첫 정례브리핑은 지난 19일 이천시청 4층 브리핑룸에서 미래전략·기획예산·감사법무·홍보관광 등 4개 담당관실에서 펼치는 사업 위주로 진행됐다. 이날 브리핑에서는 정례브리핑 취지 설명 후 2020년도 본예산 편성안과 시민이 함께하는 행복 공동체 구축안이 발표됐다.

윤희동 시 기획예산담당관은 “글로벌 경기둔화, 반도체 시장경제 악화, 국제무역 분쟁 등 대내외 경기침체 요인 발생으로 지방세가 크게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일자리 창출, 저출산고령화 관련 복지지출, SOC사업 등 세출은 증가할 것으로 예성됨에 따라 적은 비용으로 시민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가성비 높은 사업에 집중 투자하겠다”고 말했다.

이호근 마을공동체 팀장은 “이천시는 마을 공동체 활성화를 통한 시민이 행복한 도시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기존 주민제안 공모사업 외에 청년, 아파트, 창업 등 자칫 소외되기 쉬운 공동체를 대상으로 사업 분야를 늘려 보다 많은 시민들이 공동체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사업 설명 후 열띤 질의응답이 이어지는 등 주요 현안에 대한 집중 논의시간을 가졌다.

김남완 홍보관광담당관은 “정례브리핑은 시민과 소통하고 대화하는 자리로 비판과 질책의 목소리도 소중하게 듣고 시정에 적극 반영하겠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