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삭막한 사무실 책상, 리큅 ‘매직머그’로 꾸며볼까
2020. 02. 27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2℃

도쿄 7.7℃

베이징 2.1℃

자카르타 25.8℃

삭막한 사무실 책상, 리큅 ‘매직머그’로 꾸며볼까

박지은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1. 16: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머그컵 워머 '매직머그'
전해수기 출시
[이미지] 리큅 매직머그 (1)
리큅의 ‘매직머그’/사진=리큅
[이미지] 리큅 전해수기 퓨어 HC300 (1)
리큅의 전해수기 ‘퓨어 HC300’/사진=리큅
리큅은 머그컵 워머 ‘매직머그’와 천연 살균탈취수 전해수기 ‘HC300’을 21일 출시했다.

매직머그는 전용 패드에 컵을 올려두면 음료의 온기를 지켜준다. 컵 내부에 매직 스피너를 탑재, 커피믹스와 코코아를 자동으로 섞을 수도 있다. 차를 마시지 않을 때 매직머그를 뒤집으면 스마트폰 무선충전기로도 활용 가능하다.

리큅은 최근 직장인들 사이에 유행하고 있는 ‘데스크테리어’(데스크+인테리어) 트렌드에 주목했다. 데스크테리어란 사무공간을 취향대로 꾸미는 문화다. 미니 가습기·공기청정기, 무드등, 디자인 문구, 디지털 액자, 매직머그, 무선충전기, 책상용 인형 등을 활용한다.

리큅의 퓨어 전해수기 ‘HC300’은 티타늄 백금 전극을 본체에 적용해 수돗물 등 생활수를 3분만에 전해수로 바꿔준다. 전해수란 세균, 곰팡이 등 유해 미생물을 99.9% 살균한 물을 의미한다. 과일이나 야채를 전해수로 씻으면 잔류농약이나 탈취 효과도 얻을 수 있다. 용량은 300㎖와 500㎖다.

리큅 관계자는 “리큅은 국내 생활가전 시장에서의 영역 확장을 위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다양한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한 생활가전 제품을 선보이며 시장 경쟁력을 높여나갈 계획”이라며 “이번 두 신제품은 1인 가구부터 반려동물 또는 자녀가 있는 가구, 가정에서부터 사무실, 자동차 등 다양한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을 충족시켜줄 수 있는 멀티 아이템이다. 간편한 사용과 다양한 기능을 갖춘 두 제품을 통해 많은 고객들이 리큅과 함께하는 편리하고 풍요로운 일상을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고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