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더불어민주당 의왕·과천 당원들 전략공천 지역 방침 철회 요구
2020. 04. 08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6℃

도쿄 16.6℃

베이징 15℃

자카르타 30.4℃

더불어민주당 의왕·과천 당원들 전략공천 지역 방침 철회 요구

엄명수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8. 11: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의왕 엄명수 기자 = 더불어민주당 공직선거 후보자 추천관리위원회가 경기 의왕·과천 선거구를 전략공천 지역으로 선정해 발표하자 이 지역 민주당 당원들이 철회를 요구하며 반대 서명에 돌입하는 등 강력 항의하고 나섰다.

특히 이들 당원들은 민주당 지도부가 이를 수용하지 않을 경우 당 지지를 철회하고 탈당도 불사하겠다며 당장 철회하라고 요구했다.

이들은 18일 민주당 의왕·과천 당원 일동으로 발표한 성명서를 통해 “지난 선거에서 국회의원 후보 전략공천 이후 민주당 당원들이 얼마나 많은 반목과 분열을 해왔는지 너무 잘 알고 있다”면서 “이 같은 전략공천으로 지역 당원들은 민주당에 큰 실망을 하고 있다”고 전략공천 반대 이유를 밝혔다.

이어 “현재 1000여명의 당원들로부터 반대 서명을 받았다”며 “반대 서명운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겠다”고 강조했다.

의왕·과천지역 민주당의 한 관계자는“당 지도부가 ‘시스템 공천, 공정한 경선의 원칙을 끝까지 지킬 것과 의왕·과천지역 전략공천 방침을 즉각 철회할 것’ 그리고 ‘당원의 후보선출권을 보장하고 정당한 경선을 통한 후보선출을 즉각 실시 해야 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