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공군 3호기, 일본 크루즈선 국민·배우자 태우고 김포 귀환
2020. 03. 2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4℃

도쿄 3.4℃

베이징 15.8℃

자카르타 30.8℃

공군 3호기, 일본 크루즈선 국민·배우자 태우고 김포 귀환

이장원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9. 07: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일본 크루즈선' 귀국자 이송 공군3호기 김포공항 착륙
코로나19 감염이 발생한 일본 크루즈선에 탑승했던 한국인 6명과 일본인 배우자 1명을 태운 공군 3호기가 19일 오전 김포공항에 착륙하고 있다. /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한 일본 크루즈선에 탑승한 우리 국민을 국내로 이송하기 위해 투입된 공군 3호기가 19일 김포국제공항에 도착했다.

공군 3호기는 이날 오전 일본 요쿄하마항에 정박 중인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 탔던 한국인 6명과 일본인 배우자 1명을 태우고 돌아왔다. 이들은 이날 새벽 하선해 한국대사관이 준비한 버스로 도쿄 하네다공항으로 이동한 뒤 공군 3호기에 탑승했다.

이들은 검역 등 입국 절차를 밟은 뒤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부근의 국립인천공항검역소 중앙검역지원센터로 이동해 음압 격리실 1인실에서 14일 동안 격리된다.

크루즈선에는 승객 9명과 승무원 5명 등 총 14명의 한국인이 탑승했다. 귀국하지 않는 한국인 탑승자는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으면 19~21일 하선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전날 크루즈선에서 88명의 코로나19 감염자를 추가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승선자 3711명 중 확진자는 542명이다. 앞서 미국 국적자 338명이 전세기편으로 귀국해 현재 2900여명이 남아있는 것 추정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