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한은행 성남공단금융센터, 코로나19 확진으로 임시 폐쇄·긴급 방역
2020. 04.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8℃

도쿄 12℃

베이징 4.3℃

자카르타 27.4℃

신한은행 성남공단금융센터, 코로나19 확진으로 임시 폐쇄·긴급 방역

김지수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3. 17: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00223175334
신한은행은 경기 성남시 중원구 소재 성남공단금융센터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해당 영업점을 폐쇄하고 긴급 방역을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해당 직원은 지인의 조문을 위해 대구 소재 병원 장례식장에 다녀온 후 발열 등 감염 증상을 보였다. 이후 선별 검사소를 찾아 검사를 받았으며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출근 기간 동안 고객과의 대면 접촉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신한은행은 보건당국의 매뉴얼에 따라 해당 영업점에 즉시 긴급 방역을 실시하고 감염 우려가 있는 성남공단금융센터 직원 및 관계자 19명을 잠복기인 14일 동안 자가격리 조치했다. 24~25일 이틀 간 해당 영업점을 폐쇄하고, 26일부터 파견 직원을 통한 임시영업을 재개한다.

또한 해당 영업점 폐쇄 기간 동안 성남공단금융센터의 대체지점으로 야탑역지점(리테일금융)과 분당중앙금융센터(기업금융)를 병행 운영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고객과 직원의 보호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코로나19 영업점 대응 매뉴얼에 따라 즉각 방역 및 영업점 폐쇄를 결정했다”며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