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01. 22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0℃

도쿄 6.8℃

베이징 5.5℃

자카르타 31.8℃

"북한 '정면돌파노선' 천명으로 한반도 정세 2018년 이전 회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소위 ‘정면돌파노선’을 천명한 것과 관련해 한반도 정세가 2018년 이전으로 돌아가는 것을 막기 어려울 것이라는 비관적 전망이 나왔다.정성장 세종연구소 북한연구센터장은 1일 ‘핵·미사일 능력과 자강력 강화를 목표로 하는 북한의 ‘정면돌파노선’과 한·미의 과제‘라는 제목의 분석을 통해 이..

2020-01-01 11:42

김정은, 핵·ICBM 개발 시사 "북한의 새로운 전략무기 곧 보게 될 것"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나흘간 뜸을 들인 2020년 새해 메시지를 내놓고 “머지않아 북한이 보유할 새로운 전략무기를 목격하게 될 것”이라며 “국가안전을 위한 필수적이고 선결적인 전략무기개발을 중단없이 계속 줄기차게 진행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조선중앙통신은 1일 김 위원장이 전날까지 4일간 열린 노동당 7기..

2020-01-01 08:26

북한 연말 전원회의로 마무리…폼페이오 "평화적 결정하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지난 30일 사흘째 이어진 노동당 중앙위원회에서 안전 보장을 위한 공세적인 군사 대응 조치 준비할 것을 강조했다. 북한은 이례적으로 전원회의 4일 연속 열었다. 자신들이 정한 북·미 비핵화 협상의 시한인 연말이 지나고 새해를 맞음에 따라 대미·대남 전략 수립에 많은 시간을 쏟은 것으로..

2019-12-31 19:43

북한, 사흘째 전원회의 개최…김정은 "공세적인 군사 대응 조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지난 30일 사흘째 이어진 노동당 중앙위원회에서 자주권과 안전을 위한 공세적인 정치외교와 군사적 대응 조치를 거론하며 경제·무력 건설을 재차 강조했다.조선중앙통신은 31일 “중앙위원회 7기 5차 전원회의 3일째 회의가 전날(30일) 계속됐다”며 “김 위원장이 보고를 계속했다”고 보도했다..

2019-12-31 08:03

북한 전원회의, 핵·미사일 개발 논의 촉각…김정은 "안전보장 위한 공세적 조치"

북한이 말한 ‘새로운 길’의 윤곽이 드러나고 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29일 열린 노동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에서 안전 보장을 위한 공세적 조치를 언급하며 군사력 강화와 자립경제를 주창했다. 김 위원장은 오는 1월 1일 신년사에서 구체적인 대남·대미 메시지를 내놓을 것으로 보인다.조선중앙통신은 30일 “노..

2019-12-30 17:33

북한 전원회의 이틀째 이어져…김정은 "안전보장 위해 공세적 조치"

북한의 ‘새로운 길’과 관련해 시선을 모은 노동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가 29일 이어졌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안전 보장을 위한 공세적 조치를 언급하며 군사력 강화를 강조했다. 김 위원장 집권 이후 전원회의를 이틀 이상 연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이례적이란 평가다.조선중앙통신은 30일 “노동당 중앙위원회 7기..

2019-12-30 08:02

북한 노동당 전원회의 '자립경제·국방' 키워드…병진노선 부활 촉각

북·미 비핵화 협상의 시한을 연말로 정한 북한이 28일 새해를 나흘 앞두고 노동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를 열었다. 구체적인 회의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군사력 강화를 통한 대외 강경정책을 기본 노선으로 정한 것으로 보인다. 이번 전원회의는 김정은 국무위원장 집권 이후 열린 이전 회의들과 비교해 형식과 규모 모두..

2019-12-29 18:11

북한, 노동당 전원회의 개최 "국가 전략적 지위, 국력 강화 노선 제시"

북한은 ‘새로운 길’과 관련해 시선을 모았던 노동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를 지난 28일 개최하고 국가 건설과 국방 분야에 관한 주요 정책을 논의했다. 북한은 그간 밝혀온 대로 자신들의 전략적 지위를 높이기 위해 군사력 강화에 집중할 것임을 시사했다.북한 조선중앙통신은 29일 “노동당 7기 5차 전원회의가 12..

2019-12-29 08:17

정부, 북한 노동당 전원회의 면밀 주시...김정은 신년사 주목

북한이 예고와는 달리 크리스마스를 차분하게 보내면서 한·미의 시선은 북한 노동당 전원회의와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신년사로 옮겨가고 있다. 북한의 새로운 길이 며칠 내로 열릴 전원회의와 김 위원장의 신년사를 통해 드러날 것으로 보인다.통일부 관계자는 26일 북한의 노동당 전원회의 동향과 관련해 “아직 추가로 파악된..

2019-12-26 17:25

크리스마스 잠잠한 북한...우주개발 꺼내들고 위성발사 가능성 시사

미국에 크리스마스 선물을 예고했던 북한이 25일(한국시간) 특별한 군사적 행동을 취하지 않았다. 한층 강화된 미군의 대북 감시와 한·중·일 정상회의 결과를 고려해 수위를 조절하고 있다는 관측이다. 다만 최근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을 재가동한 북한이 대륙간 탄도미사일(ICBM)과 위성 관련 기술 개발 의지를 드러내..

2019-12-25 17:33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