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왕조현 극강 동안 비결 있나? 50대 못믿을 미모
2019. 12. 1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9℃

도쿄 10.8℃

베이징 3℃

자카르타 27.2℃

왕조현 극강 동안 비결 있나? 50대 못믿을 미모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기사승인 2019. 11. 21. 23: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회관계망서비스에 미국 쇼핑 사실 알려
한때 중화권 뿐 아니라 한국과 일본, 동남아에까지 명성이 자자했던 추억의 스타 왕쭈셴(王祖賢·52)이 50대 중반을 향해 달려가는 나이인데도 극강 동안을 여전히 유지,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 때문인지는 몰라도 지금이라도 복귀하라는 일부 팬들의 성화가 빗발치고 있으나 그녀는 전혀 생각이 없는 것으로 보인다. 그럼에도 팬들과의 소통은 중요시하게 생각하는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활동 만큼은 열심히 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왕조현
아직도 전성기 시절의 동안 미모를 간직하고 있는 왕쭈셴./제공=진르터우탸오.
중국의 유력 인터넷 포털 사이트 진르터우탸오(今日頭條)의 21일 보도에 따르면 화제를 불러일으킨 동안의 사진 역시 이날 그녀의 SNS에 올라온 것. 달랑 두 장이기는 하나 그녀가 왜 현역 시절 여신으로 불렸는지 증명해주기에 부족함이 없는 듯하다.

그녀는 현재 캐나다에 살고 있다. 그러나 이날은 미국에서 쇼핑을 하면서 사진을 찍었다. 아마도 블랙프라이데이(추수감사절 다음 날인 금요일. 1년 중 가장 큰 폭의 세일이 시작되는 날)를 맞아 미국을 방문한 것이 아닌가 보인다. SNS에 본인의 사진 외에도 저렴하게 구매한 각종 상품들을 올려놓은 것을 보면 그렇게 봐도 무방할 것 같다.

그녀는 현재 완전 은퇴한 상태에 있다. 혹자는 경제적으로 어려울 수도 있을 것으로 우려한다. 하지만 그렇지는 않은 것으로 보인다. 현역 시절 상당한 재산을 모았다는 것이 중론인 것을 감안하면 확실히 그렇다고 할 수 있다. 게다가 지금도 저작권 수입 등이 짭짤하게 생기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로 보면 그녀가 굳이 연예계에 다시 복귀하리라는 기대는 하지 않아도 될 것 같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