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예산황토사과, 러시아로 5번째 수출길 올라
2020. 01. 2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4℃

도쿄 10℃

베이징 3.6℃

자카르타 31℃

예산황토사과, 러시아로 5번째 수출길 올라

김관태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9. 12: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9일 예산능금농협(APC) 예산황토사과 10톤 수출 출하식
예산군 대표 농특산물 예산황토사과, 러시아 5번째 수출길 올라
황선봉 예산군수(왼쪽 두번째)와 권오영 능금조합장 관계자들이 9일 예산농산물유통센터에서 러시아로 수출하는 예산황토사과를 살펴보고 있다./제공=예산군
예산 김관태 기자 = 충남 예산군의 대표 농특산물인 예산황토사과가 폭발적인 인기를 얻으면서 또다시 러시아 수출 길에 올랐다.

예산군은 9일 황선봉 군수, 예산능금농협 및 군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예산농산물유통센터(APC)에서 예산황토사과 러시아 5차 수출 출하식을 개최했다.

이번에 수출하는 예산황토사과 품종은 부사로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대형유통매장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러시아 수출은 지난 9월과 10월 4차례에 걸친 100톤 수출 이후 올해 들어 다섯 번째로 모두 110톤을 수출했으며 현지에서 호응을 얻고 있다.

권오영 예산능금농협조합장은 “예산황토사과는 넓은 황토밭과 충분한 가을햇빛 알맞은 일교차 등 천혜의 자연조건 덕에 과육이 치밀하고 과즙이 많아 국내외 소비자들로부터 인기가 높다”며 “본격적인 해외시장 개척으로 세계인이 먹는 예산황토사과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예산황토사과는 이달 기준 베트남 18톤, 러시아 110톤 등 모두 128톤이 해외 수출길에 올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