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래에셋대우, m.Club 가입자 20만명 돌파
2020. 02. 23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2℃

도쿄 8.2℃

베이징 3.6℃

자카르타 29℃

미래에셋대우, m.Club 가입자 20만명 돌파

오경희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2. 18: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래에셋대우는 22일 AI 기반 온라인 금융서비스 m.Club 가입자가 20만 명을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m.Club은 미래에셋대우 수익률 상위 1% 고객이 매매한 종목을 알 수 있는 초고수의 선택, 자신의 매매내역과 투자 손익을 확인하는 MY 시리즈, 빅데이터 트렌드 분석을 통한 주식의 긍정 비중을 알아보는 빅데이터 트렌드 종목, 미래에셋대우 고객이 한 주간 많이 사고 판 주간상품 TOP10, 뉴스 속 숨겨진 투자기회를 찾아주는 뉴스로 종목 포착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면서 2017년 11월 출시 이후 약 2년 만에 20만 가입자 유치에 성공했다.

특히 Dr. Big의 투자진단은 혼자 투자 하기 어려운 투자자들을 위한 서비스로, 빅데이터 알고리즘 분석을 통해 나의 투자 능력이 어느 수준인지 다른 고득점 고객들과 비교해 장단점을 안내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미래에셋대우 김범규 디지털혁신본부장은 “m.Club은 AI에 기반한 콘텐츠의 적시 제공을 통해 고객의 수익을 높이는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m.Club의 다양한 콘텐츠가 고객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미래에셋대우는 20만 가입자 돌파 기념으로 m.Club 가입 고객을 위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2월 9일까지 m.Club을 가입한 후 Dr.Big의 투자 진단을 이용하는 고객 2020명에게 추첨을 통해 신세계 상품권 1만원권과 스타벅스 기프트콘을 제공한다.

이벤트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미래에셋대우 홈페이지, HTS, MTS, 고객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금융투자상품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으며,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