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혼남녀 10명 중 7명 “연인과 취향 차이로 갈등 겪어”
2020. 03. 2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4℃

도쿄 0℃

베이징 15.8℃

자카르타 30.8℃

미혼남녀 10명 중 7명 “연인과 취향 차이로 갈등 겪어”

이수일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7. 10: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듀오이미지2
/제공=듀오정보
결혼정보업체 듀오정보는 지난 6~21일 미혼남녀 480명을 대상으로 ‘연인의 취향’ 설문 결과 응답자 중 69.2%가 ‘취향 차이로 연인과 갈등을 겪었다’고 답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들은 연인과 꼭 비슷했으면 하는 취향으로 △음식(36.9%) △데이트(27.7%) △개그(24.0%) 등을 꼽았다.

성별로 보면 남성은 ‘데이트 취향’(37.2%)을, 여성은 ‘음식 취향’(46.2%)을 가장 많이 택했다.

응답자들은 연인과 취향이 다르면 △서로 맞춰나가면 된다(51.0%) △다른 취향이 잘 맞으면 상관없다(20.6%) △취향 문제로 계속 갈등을 겪을 것 같다(11.7%) △상대방의 취향에 맞춘다(10.2%) 등의 순으로 응답했다.

또한 연인이 본인의 취향을 강요하면 △한두 번은 연인의 취향에 맞춰 준다(44.8%) △개인의 취향을 존중해달라고 말한다(28.3%) △계속 강요하면 헤어진다(19.8%) 등을 선택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