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정치국 확대회의 주재... 제8차 당 대회 점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9일 노동당 정치국 확대회의를 주재하고 내년 1월로 예정된 제8차 당대회 준비를 논의했다.노동신문은 이번 회의가 당 중앙위 본부청사에서 열렸으며 “당 제8차 대회 준비 정형을 청취하고 해당한 대책을 세울..

북한, 코로나19 속 탈북자 나오자 "휴전선 봉쇄장벽 구축"
북한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서 탈북자가 발생하자, 휴전선과 해상 봉쇄에 고삐를 더 죄고 있다.조선중앙통신은 29일 “국경과 분계연선(휴전선) 지역들에서 봉쇄장벽을 든든히 구축하고 일꾼들과 근로자, 주민들이..

킨타나, 한국 정부에 서해 피살 공무원 정보공개 촉구
토마스 오헤아 킨타나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이 한국 정부에 서해상 공무원 피살사건에 대한 정보 공개를 촉구하는 서한을 전달한 것으로 19일 확인됐다.외교부와 국방부에 따르면 제네바 주재 한국대표부는 지난 17일 킨타나 보고관으로부터..

바이든 당선 후 '침묵' 일관 북한...도발 카드 꺼낼지 초미 관심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가 미국 대선에서 당선된지 일주일이 지났지만 북한은 여전히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대선 결과 불복이라는 이례적 상황이 영향을 끼쳤을 수 있지만 북한이 처한 곤혹스러운 입장을 잘 보여준다..

김정은, 26일만 공개석상... 미 대선 언급 여전히 없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당 정치국 확대회의를 주재하며 26일 만에 공개적으로 모습을 드러냈다.조선중앙통신은 16일 “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20차 정치국 확대회의가 11월 15일 당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서 소집됐다”며 “김정은 동지..

북한, 미 대선 일주일째 무반응... 숨은 의도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승리를 확정 지은 지 일주일이 지났지만, 북한이 여전히 무반응으로 대응하고 있다. 북한 대내외 매체는 15일 오전 9시 현재까지 미국 대선과 관련한 소식, 미국을 향한 메시지를 일절 보도하지 않고 있..

김장철 맞은 북한, 코로나19 전파 '촉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파가 쉬워지는 겨울철이 다가오면서 북한이 방역에 더욱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특히 여러 사람이 모이는 김장철을 대비해 마스크 착용과 손 소독 등 개인 방역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조선중앙..

바이든 시대 열린다... '북미정상회담' 가능성 눈길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의 당선이 유력시되면서 북한과 초반 관계설정을 어떻게 해나갈지 관심이 집중된다. 바이든 후보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과거 원색적 비난을 주고받은 껄끄러운 사이지만, 양쪽의 이해관계만 맞아떨어진다면 정상회담..

북한 노동신문 창간 75주년... "나팔수로서 사명"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일 창립 75주년을 맞아 당 정책 관철과 체제 선전에 힘 쓰겠다며 의지를 다졌다. 노동신문은 1일 사설에서 “전체 기자, 언론인들은 우리 당의 사상적 기수, 진격의 나팔수로서 사명과 본분을 다시금 뼈..

김정은, 조선총련에 "일본 친선 활동으로 유리한 환경 마련"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1일 일본 도쿄에서 열린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조선총련)분회대표자회 3차대회 참석자를 향해 축하문을 보내고, 일본 국민과의 친선 활동을 격려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이날 1면에 이 같은 내용이 담긴 김..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