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양제츠 만나는 서훈 안보실장, 북한 불러낼까
    서훈 국가안보실장이 양제츠 중국 중앙정치국 위원과의 회담을 위해 2~3일 중국 톈진을 방문한다. 외교가에서는 서 실장의 방중이 종전선언의 물밑 작업을 위한 것이란 해석이 나온다. 서 실장은 북한을 대화 테이블로 불러내기 위한 중국의 역할을 당부할 것으로 보인다.청와대는 1일 “서 실장이 양 위원과 만나 한·중관계, 한반도 문제, 지역 및 국제 정세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방중은 양 위원의 초청에 의한..

  • 청와대 "백신 이상반응 인정 건수, 다른 나라 비해 높아"
    청와대는 1일 우리나라의 코로나19 백신 이상반응 인과성 인정 건수가 다른 나라에 비해 많이 높은 편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 청와대는 3차 접종(부스터샷)에 동참해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하지만 이날 백신 접종 후 사망한 두 번째 10대 사례가 신고되는 등 이상반응에 대한 불안감이 여전한 상황에서 정부가 백신 접종을 독려하는 데 대해 적잖은 반발이 일고 있다. 인과성 인정 여부를 차치하고라도 예외적인 사례에 어떻게 대응할지 정부의 고민..

  • [포토] 한산한 수산시장
    코로나19 확진자 5천명대 초반·위중증 환자 700명대로 최다를 기록한 1일 오후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에 상인들이 장사 준비를 하고 있는 가운데 한산함을 보이고 있다.

  • [포토] 한산한 노량진 수산시장
    코로나19 확진자 5천명대 초반·위중증 환자 700명대로 최다를 기록한 1일 오후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에 손님이 없어 한산한 모습이다.

  • [포토] 노량진 수산시장 방역 현장 점검 나선 김부겸 총리
    코로나19 확진자 5천명대 초반·위중증 환자 700명대로 최다를 기록한 1일 오후 김부겸 국무총리가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에 방역 현장 점검을 하고 있다.

  • [포토] 방역 현장 설명 듣는 김부겸 총리
    코로나19 확진자 5천명대 초반·위중증 환자 700명대로 최다를 기록한 1일 오후 김부겸 국무총리가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에 방역 현장을 방문해 설명을 듣고 있다.

  • [포토] 체온 측정하는 김부겸 총리
    코로나19 확진자 5천명대 초반·위중증 환자 700명대로 최다를 기록한 1일 오후 김부겸 국무총리가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에 방역 현장 점검을 하기 앞서 체온을 재고 있다.

  • [포토] 노량진 수산시장 찾은 김부겸 총리
    코로나19 확진자 5천명대 초반·위중증 환자 700명대로 최다를 기록한 1일 오후 김부겸 국무총리가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에 방역 현장 점검을 하고 있다.

  • [포토] 김부겸, 노량진 수산시장 방역 현장 점검
    코로나19 확진자 5천명대 초반·위중증 환자 700명대로 최다를 기록한 1일 오후 김부겸 국무총리가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에 방역 현장 점검을 하고 있다.

  • 문대통령 "사회적경제 3법, 조속한 국회 통과 노력"
    문재인 대통령은 1일 “한국 정부는 협동조합을 비롯한 사회적경제를 더 성장시켜갈 것”이라며 “체계적·지속적인 지원을 위해 사회적경제 기본법 등 사회적경제 3법이 조속히 국회를 통과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문 대통령은 이날 서울 그랜드워커힐호텔에서 열린 제33차 세계협동조합대회 개회식에 참석해 “협동조합을 비롯한 사회적경제 기업들의 협력이 긴밀해질 때 규모의 경제를 실현하고 상생 협력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문 대통령은..

  • 서훈 안보실장, 2일 중국 톈진 방문…양제츠와 종전선언 논의 전망
    서훈 국가안보실장이 오는 2일 양제츠 중국 중앙정치국 위원과의 회담을 위해 중국 톈진을 방문한다.서 실장의 이번 방중은 양 위원의 초청에 의한 것으로, 지난 2020년 8월 양 위원의 방한에 대한 답방 형식이라고 청와대가 1일 밝혔다.서 실장은 양 위원과 한·중관계, 한반도 문제, 지역 및 국제 정세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라고 청와대는 설명했다.외교가에서는 이번 서 실장의 방중이 종전선언의 물밑 작업을 위한 것이란 해석이..

  • [아시아비전포럼] 김부겸 총리 "글로벌 투자금, 탈탄소 경제로 몰려…탄소중립 피할 수 없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30일 “탄소중립은 이제 더 이상 피할 수 있는 길이 아니다”라며 “기후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전 인류가 노력해야 하는 일”이라고 강조했다.김 총리는 이날 서울 CCMM빌딩에서 열린 아시아투데이 창간 16주년 ‘아시아 비전 포럼’에 영상 축사를 보내 이같이 말했다.김 총리는 이번 포럼의 주제인 ‘탄소중립과 사회적 가치’와 관련해 “세계 경제의 90%에 해당하는 나라들이 탄소중립을 선언하고, 선진국들이 탄소 국경세를 준비하면서..

  • 김부겸 총리 "미세먼지, 중국과 고위급 핫라인 가동...대응 강화"
    김부겸 국무총리는 29일 미세먼지 문제와 관련해 “중국과 국제협력을 한 단계 더 높여 국외 유입 미세먼지에 대한 대응체계를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김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제7차 미세먼지특별대책위원회에서 “올겨울에는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시 고위급 핫라인을 가동해 더욱 기민하게 대응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김 총리는 “그동안 한·중 양국은 미세먼지의 심각성에 대해 인식을 같이하고 관련 정보를 공유했다”며 “정책 공조 등 협력..

  • 문대통령 "일상회복 되돌릴 수 없어…4주간 특별방역대책 시행, 2단계는 유보"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어렵게 시작한 단계적 일상회복을 되돌려 과거로 후퇴할 수는 없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다만 예상보다 거센 코로나19 확산세에 문 대통령은 “단계적 일상회복의 2단계 전환을 유보한다”며 “앞으로 4주간 특별방역대책을 시행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점검회의를 주재하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이 특별방역점검회의를 주재한 것은 지난 7월 12일 수도권 특별방역점검회의 이후..
  • 문대통령 "일상회복 2단계 전환은 유보...특별방역대책 핵심은 백신 접종" (속보)
    문대통령 “일상회복 2단계 전환은 유보...특별방역대책 핵심은 백신 접종” (속보)
1 2 3 4 5 next block

카드뉴스

left

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