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악! 전 엑소 우이판 성범죄 피해자 무려 30여명
    정말 경악이라는 단어가 부족하지 않다. 최근 속속 밝혀지고 있는 전 엑소 중국인 멤버 우이판(吳亦凡·영문명 크리스)의 성범죄 내역을 보면 진짜 그렇지 않나 싶다. 당초에는 최소 8명이라는 소문이 파다했으나 이제는 30여명이라는 설까지 나돌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그의 범죄 스타일을 보면 그렇지 않을 가능성이 상당히 희박하다. 중국 연예계 정보에 밝은 베이징 소식통의 24일 전언에 따르면 무엇보다 그는 범죄에 자신의 인기를 철저하게 이용했다...

  • 자연재해로 中 몸살, 폭우에 지진, 코네이도까지
    광대한 영토를 가진 탓에 수없는 자연재해를 겪어야 하는 중국이 최근 들어 더욱 부쩍 고생을 하고 있다. 곳곳에서 간단치 않은 재해가 잇따르고 있기 때문이다. 심지어 토네이도까지 급습, 귀중한 인명을 앗아가고 있다. 신징바오(新京報)를 비롯한 언론의 24일 보도에 따르면 우선 ‘1000년 만의 폭우’가 내렸다는 허난(河南)성 성도 정저우(鄭州) 일대의 상황이 정말 예사롭지 않다. 이날 오후 현재 일단 큰 비는 멎었으나 언제 또 다시 폭우가 강타..

  • 취임 후 첫 티베트 방문 시진핑, 대미 강력 메시지
    시진핑(習近平) 중국 총서기 겸 국가주석이 취임 이후 처음으로 지난 21일부터 3일 동안 시짱(西藏·티베트)자치구 시찰을 단행했다. 중국 당국의 공식 발표에 따르면 이번 시찰은 명목상으로는 시짱자치구의 평화적 해방 70주년을 기념하면서 현지 각 민족 당정 간부들을 격려하기 위한 차원에서 이뤄졌다고 할 수 있다. 언론 역시 이 관점에서 그의 방문을 대대적으로 보도하고 있다. 하지만 지난 수년 동안 팽팽한 기싸움을 진행해온 미국과 중국의 관계로..

  • 베트남, 사상 최다 확진자 7295명…수도 하노이 사실상 록다운
    베트남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사그러들지 않자 수도인 하노이시도 24일부터 15일간 총리지시 16호를 시행하며 사실상 록다운에 돌입했다. 베트남에서는 전날 사상 최다 확진자인 7295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고 24일 오전에도 신규 확진자 5275명이 발생하는 등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다. 24일 베트남 보건부와 뚜오이쩨 등에 따르면 하노이시 인민위원회는 전날 공문을 통해 24일 오전 6시부터 15일간 총리지시 16..

  • 엑소 전 멤버 우이판, 형장 이슬로 사라질 수도
    중국은 형법이 혹독하기로 유명하다. 재판에서 사형이 선고되는 것은 크게 놀라운 일이 아니다. 실제로 재판이 2심제이기 때문에 아차 하다가는 중죄인이 아니라도 형장의 이슬로 사라지는 것이 불가능하지 않다. 이 경우는 재산이나 권력의 유무도 관계가 없다.전 엑소 멤버 우이판(吳亦凡·31)이 이런 처지에 내몰렸다. 중국에서는 중범죄에 속하는 미성년자 성폭행 의혹이 거의 사실로 확인되고 있기 때문이다. 그것도 한 건이 아니다. 최소 두 건 이상인 것..

  • 미군, 이라크에서도 철수하나
    아프가니스탄에서 발을 빼고 있는 미군이 이라크에서도 철수를 추진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지원 병력을 제외한 전투 병력은 이르면 연내 철수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미국과 이란 정부 관계자들을 인용한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양국이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공동 성명을 발표할 계획이라고 22일(현지시간) 전했다. 이라크에 주둔 중인 미군은 한때 5000명이 넘었지만 현재는 2500명 수준으로 줄어든 상태다. 이마저 대다수 철수시키겠다는 것이다. 앞..

  • 베트남, 코로나 사망 한인 무통보 화장에 "가장 깊은 애도 보낸다" 유감 표명
    베트남 호찌민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려 사망한 후 유가족과 총영사관에 통보 없이 화장된 한국 교민에 대해 베트남 정부가 유감 표명과 함께 애도의 뜻을 전했다. 레 티 투 항 베트남 외교부 대변인은 22일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화상으로 진행된 베트남 외교부 정기 브리핑에서 해당 사건에 대한 베트남 정부의 입장과 재발방지 대책 수립 여부를 묻는 본지 기자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항 대변인은 “호찌민시 외무국으로부터..

  • 사랑 잃고 돈을 얻다, 中 국민배우 자오리잉
    사람의 욕심은 끝이 없다. 하지만 모든 것을 다 가질 수는 없다. 얻는 것이 있으면 잃는 것도 없을 수가 없다. 그래야 세상이 공평하지 않을까도 싶다.중국의 국민배우로 손꼽히는 자오리잉(趙麗穎·33)이 이 사실을 잘 말해주는 듯하다. 지난 4월 9세 연상의 전 남편 펑사오펑(馮紹峰)과 이혼하는 아픔을 겪었으나 여전히 수입은 엄청난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 것. 한마디로 사랑을 잃었으나 돈은 얻었다고 할 수 있다.홍콩 언론의 22일 보도에 따르면..

  • 물폭탄 끝나지 않았는데 태풍까지, 中 설상가상
    중국이 1000년 만의 물폭탄 공세에 여전히 시달리는 와중에 이번에는 태풍의 피해까지 입을 가능성이 제기돼 완전 설상가상의 국면에 직면하고 있다. 그야말로 불행은 홀로 오지 않는다는 의미를 가진 ‘화불단행’의 상황에 빠진 채 미증유의 고통을 겪는 현실이 아닌가 보인다. 이에 따라 그렇지 않아도 흉흉한 민심은 더욱 나빠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싱다오르바오(星島日報)를 비롯한 홍콩 언론의 22일 보도에 따르면 현재 하루 전까지 지역별 최대 강수..

  • 호주 대중국 와인수출 95% 급감
    호주 와인의 대중국 수출이 무려 95% 급감했다. 호주 파이낸셜 리뷰는 21일(현지시간) 호주 와인에 대한 보복관세 부과 조치가 발표된 이후 대중국 와인 수출액이 1300만 호주달러(약 100억원)에 그쳤다고 보도했다. 지난해 1월~6월 대중국 와인 수출액은 4억 9천만 호주달러(약 4000억원)였다.지난해 6월부터 올해 6월까지 1년 동안 대중국 와인 수출액은 6억 6600만 호주달러(약 5800억원)로 전년대비 45% 감소했다. 중국으로의..

  • 확진자 5000명대 베트남, 국내선 운항 제한 방역고삐 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베트남이 국내선 항공편 운항을 제한하는 등 방역 고삐를 죄고 있다. 22일 베트남 보건부 발표에 따르면 베트남에서는 전날 5343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22일 오전에도 3000명에 육박하는 확진자가 추가됐다. 감염 핫스팟인 남부 최대도시 호찌민시에서 3556명이 나왔고 호찌민시 인근 롱안·빈즈엉·동나이 등에서도 수십~수백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남부 위주로 확산세가 이어지는 가..

  • 물백신 오명 中 코로나 백신 불신 글로벌 확산
    최근 들어 ‘물백신’ 오명을 뒤집어쓰고 있는 중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에 대한 불신 바람이 전 지구촌에서 거세게 불고 있다. 이대로 가다가는 무료 지원을 감지덕지하게 생각할 몇몇 극빈국을 제외한 대부분 국가에서 퇴출될 위기다. 동남아를 비롯한 아프리카와 남미 등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공을 들여온 중국의 ‘백신외교’ 역시 시작과 동시에 크게 휘청거리고 있다. 중국은 얼마 전까지 자국산 백신들을 통해 지금과는 사뭇 다른..

  • 호주 브리즈번, 2032년 올림픽 개최지로 확정
    2032년 하계 올림픽 개최 도시로 호주 퀸즐랜드주 브리즈번이 선정됐다. 영국 일간 가디언에 따르면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21일(현지시간) 일본 도쿄에서 총회를 열고 2032년 하계올림픽·패럴림픽의 개최지로 호주 동부 도시인 브리즈번을 공식 선정했다. 호주에서 올림픽이 열리는 것은 1956년 멜버른, 2000년 시드니에 이어 세 번째다.호주 브리즈번은 이사회가 제안한 유일한 후보지로서 IOC 위원 투표에서 찬성 72표(반대 5표, 기권..

  • 엑소 전 멤버 우이판 사형 가능 성범죄 의혹
    중국에서 성폭행은 상당히 위중한 범죄에 해당한다. 미성년이 피해자일 경우는 더 말할 나위가 없다. 범죄를 저지른 이는 최악의 경우 사형에 처해질 수도 있다. 실제로 최근 들어 사형된 케이스도 없지 않다. 한때 한국의 유명 그룹 엑소의 전 중국인 멤버였던 우이판(吳亦凡)이 최근 이런 지경에 직면한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예명이 크리스인 31세의 그가 자칫 잘못하면 형장의 이슬로 사라질 수 있다는 말이 된다. 이 말이 괜한 게 아니라는..

  • 1000년만의 물폭탄 中, 7만여개 댐들도 위험
    지난 17일부터 연 나흘 동안 허난(河南)성 정저우(鄭州) 일대에 쏟아진 물폭탄으로 엄청난 피해를 입은 중국이 대륙 곳곳에 내려진 폭우 예보로 초비상 사태에 직면하고 있다. 최악의 경우 엄청난 인명 및 재산 피해가 발생하는 것은 말할 것도 없고 무려 10만여개에 이르는 전국 댐의 73%가 붕괴 위험에 직면할 수도 있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올해 1000년만의 물폭탄 피해를 입을 가능성이 있다고 예측하는 기상 전문가들의 분석이 점점 현실화하는..
1 2 3 4 5 next block

카드뉴스

left

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