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어준의 뉴스공장’ 김어준, 황교안 단식투쟁에 “죽기를 각오했지 춥기를 각오한 건 아냐”

‘김어준의 뉴스공장’ 김어준, 황교안 단식투쟁에 “죽기를 각오했지 춥기를 각오한 건 아냐”

기사승인 2019. 11. 22. 07: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tbs교통방송
tbs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 김어준이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단식투쟁에 대해 입을 열었다.

22일 오전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그는 김어준의 생각 코너를 통해 황 대표의 단식투쟁에 대한 소견을 밝혔다.


그는 "황교안 대표가 단식 중이다"라며 "국회와 청와대 앞을 오간다. 하지만 죽기를 각오한다고 했지 춥기를 각오한다고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김어준은 "정치도 다 사람이 하는 일인데 마음이라도 따뜻하시라고 띄운다"라며 노래를 선곡했다.

한편 tbs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은 평일 오전 7시 6분에서 9시까지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